[말씀] 하나님이 주신짝